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KB금융그룹, ‘타운홀미팅’으로 현장 소통 강화

기사승인 2019.06.24  17:50:59

공유
default_news_ad2
지난 5월 KB증권 본점에서 개최된 타운홀미팅에서 행사 종료 후 윤종규 KB금융그룹 회장(가운데)이 직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KB금융그룹>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KB금융그룹 윤종규 회장이 지난해에 이어 올해 상반기에도 ‘타운홀미팅’을 개최했다.

이 행사는 윤 회장이 직접 참가해 계열사 직원들과 소통하는 행사로 ▲그룹 및 계열사 경영전략 공유 ▲토론 ▲모바일 퀴즈 ▲질의응답 등의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지난 4월부터 이달까지 휴게공간, 카페 등 자유롭고 편안한 장소에서 진행된 상반기 타운홀미팅에는 총 12회에 걸쳐 600여 명의 직원이 참석했다.

특히 KB증권과 KB국민카드는 행사에 참석하지 못한 직원들을 위해 유튜브를 활용한 실시간 중계와 채팅으로 타운홀미팅을 함께 진행했다.

특히, 콜센터 근무직원이 유튜브 채팅창을 통해 상담업무와 관련된 고민을 올리자 윤 회장은 “비대면 채널이 확대될수록 콜센터의 중요성은 더욱 커질 것”이라며 “단순 작업은 AI·디지털 기술을 활용하고 근무환경 개선과 인식 제고에 노력하겠다”고 답변했다.

행사 종료 후에는 윤 회장이 추천도서 5종을 직원들에게 선물하고 직원들과 함께 셀카를 찍는 등 격의 없는 소통의 시간도 가졌다.

KB금융 관계자는 “이 행사는 그룹 내 집단지성을 강화하고 창의적인 기업문화를 확대하기 위한 소통 활동”이라며 “쌍방향 커뮤니케이션을 더욱 다양한 방법으로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