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강정호, 시즌 2호 홈런... 피츠버그, 연장 10회 디트로이트에 승리

기사승인 2019.04.17  10:59:05

공유
default_news_ad2
▲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강정호가 16일(현지시간) 미 미시간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디트로이트 타이거스와의 경기 4회초 2점 홈런을 치고 있다. <사진=뉴시스 제공>

[위클리오늘=김국동 기자]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피츠버그 파이어리츠의 강정호(31)가 시즌 2호 홈런을 터뜨렸다.

강정호는 17일(한국시간) 미국 미시건주 디트로이트의 코메리카파크에서 열린 2019 MLB 디트로이트 타이거즈와의 원정경기에 3루수 겸 6번타자로 선발 출장, 4회초 투런아치를 포함해 4타수 2안타 2타점 1득점을 기록했다.

강정호는 팀이 1-0으로 앞선 4회 1사 1루에서 두번째 타석에 나와 디트로이트 선발 맷 보이드의 초구를 통타했다. 한가운데로 몰린 90.8마일(146㎞)짜리 직구를 공략해 홈런을 쳤다. 지난 4일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전에서 홈런을 날린 후 13일만에 터진 시즌 2호 홈런이다.

강정호는 첫 타석에서도 안타를 때려냈다. 6일 신시내티 레즈전 안타이후 무려 8경기만이다.

강정호는 0-0으로 맞선 2회 1사 1루에서 디트로이트 선발 보이드의 3구째 몸쪽 직구를 공략해 좌전안타를 만들어냈다. 이후 피츠버그는 파블로 레예스의 적시타로 선취점을 뽑았다.

전날까지 타율이 0.105로 추락한 강정호는 타격 슬럼프에서 벗어날 수 있는 기회를 잡았다.

그러나 이후 타석에서는 안타를 치지 못했다. 6, 9회 타석에서는 모두 삼진을 당했다.

시즌 첫 멀티히트를 날린 강정호의 시즌 타율은 0.143으로 올랐다. 시즌 6타점, 2득점째를 기록했다.

피츠버그는 연장 10회 터진 스탈링 마르테의 투런 홈런에 힘입어 5-3으로 승리했다. 2연승을 달린 피츠버그는 시즌 9승6패로 내셔널리그 중부지구 2위를 수성했다.

김국동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