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LG유플러스, IoT 적용한 '스마트 욕실' 출시

기사승인 2018.06.18  20:36:50

공유
default_news_ad2
모델들이 LG유플러스의 '스마트 욕실' 서비스를 소개하고 있다. <사진=LG유플러스>

[위클리오늘=김성현 기자] LG유플러스는 아이에스동서의 욕실 리모델링 브랜드 이누스바스(inus bath)와 함께 욕실에 IoT(사물인터넷) 기술을 적용한 ‘스마트 욕실’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18일 밝혔다.

스마트 욕실은 스마트폰으로 손쉽게 제어할 수 있는 IoT 비데일체형 양변기와 환풍기가 포함돼있는 욕실인테리어 상품이다.

이 두 제품은 와이파이 환경이면 이통사와 상관없이 LG유플러스 홈IoT 플랫폼인 ‘IoT@home’ 애플리케이션과 연동해 사용할 수 있다.

IoT 비데는 이누스바스의 인기 비데일체형 양변기 ‘IW950’ 모델에 IoT를 적용한 제품이다. 이 제품은 IoT@home 앱으로 자동 물내림 및 수압, 노즐 위치 등의 비데 이용환경을 사용자별 맞춤 설정이 가능해 가족구성원의 사용습관에 따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또 ‘예약 설정’ 기능으로 비데를 원하는 시간, 요일에 켤 수 있으며 일정 온도 이하면 자동으로 비데가 작동해 미리 예열해 따뜻하게 사용 가능하다

환풍기는 실내 공기질 전문기업 힘펠과 함께 개발한 ‘IoT 제로크’ 모델이다.

이 제품은 스마트폰으로 제습 및 환기 기능을 원격으로 제어 가능해 욕실 내 습기로 인한 곰팡이와 세균 번식을 막고 악취를 제거할 수 있다.

또 온도·습도 센서가 탑재돼 욕실의 습도가 높아지면 일정 시간 동안 스스로 환풍기가 작동한다.

LG유플러스는 향후 스마트 욕실 서비스를 네이버 클로바와 제휴한 ‘U+우리집AI'를 통해 말로 쉽게 제어할 수 있도록 개발하고, 스마트 욕실 서비스 관련 IoT 기기들을 지속 추가할 방침이다.

판매처는 이누스바스 온라인 직영몰을 시작으로 전국 대리점 및 LG유플러스 온라인 직영몰 IoT Shop, 홈쇼핑 판매 등으로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스마트 욕실 시공은 전국 시공네트워크를 보유한 이누스바스가 담당한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