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뒤집어 버려!"...'카스 후레쉬 월드컵 스페셜 패키지' 출시

기사승인 2018.04.26  16:04:17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오비맥주>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오비맥주 카스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한국 팀을 응원하며 '카스 후레쉬 월드컵 스페셜 패키지'를 선보였다.

오비맥주는 26일 서울 중구 반얀트리 호텔에서 기자간담회를 열고 2018 러시아 월드컵의 한국내 공식 맥주로 선정된 ‘카스’의 월드컵 마케팅 방안을 밝혔다.

오비맥주는 월드컵을 앞두고 ‘카스 후레쉬 월드컵 스페셜 패키지’인 355ml·500ml·740ml 캔과 500ml 병 등을 출시했다.

오비맥주는 이번 월드컵 마케팅의 주제를 ‘뒤집어버려’로 정했다고 밝혓다.

'뒤집어버려'는 '일의 차례나 승부를 바꾼다’는 사전적 의미를 바탕으로 틀에 박힌 사고와 안 된다는 생각을 뒤집어 보자는데 있다.

우리 축구대표팀이 비록 FIFA랭킹 하위권에 머물며 약체로 평가받고 있지만 월드컵 본선의 판도를 ‘뒤집어 버리기’를 바라는 간절한 염원을 담았다.

카스 월드컵 패키지는 뒤집어버려라는 주제에 맞게 카스 로고의 상하를 거꾸로 배치한 것이 가장 큰 특징이다.

한편, 고동우(브루노 코센티노, Bruno Cosentino) 오비맥주 사장은 ‘카스 후레쉬 스페셜 패키지’의 해외 생산 논란에 “카스 생산공장을 해외로 이전하는 일은 없다"고 밝혔다.

오비맥주는 패키지중 740ml 캔 제품을 미국에서 생산해 역수입, 카스를 ‘수입맥주’화 해 절세 효과를 노린다는 비판이 나왔다.

한편, 이번 러시아 월드컵의 글로벌 공식 맥주는 AB인베브의 대표 제품 버드와이저다. 카스는 한국 내 월드컵 공식 맥주로 선정돼 길거리 응원을 비롯한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