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KT, 라이나생명과 보험·헬스케어에 AI기술 적용

기사승인 2018.03.20  17:26:14

공유
default_news_ad2
KT 경영기획부문장 구현모 사장(오른쪽)과 라이나생명 대표이사 벤자민 홍이 MOU체결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KT>

[위클리오늘=김성현 기자] KT가 라이나생명과 함께 보험·헬스케어에 인공지능(AI) 기술을 적용한다.

KT는 라이나생명과 19일 서울 종로구 라이나생명 본사에서 ‘헬스케어 사업강화 및 디지털 기반 사업혁신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으로 KT는 인공지능 기술을 활용해 라이나생명에서 추진하고 있는 헬스케어 서비스 다양화와 간편 보험 관리 서비스 개발을 도울 예정이다.

인공지능 기반의 콜센터 업무혁신도 함께 추진할 계획이다.

KT의 인공지능 스피커 ‘기가지니(GiGA Genie)’를 통해 어린이 치아 건강 관리, 어려운 의학 용어 풀이, 보험금 청구 서류 안내 등의 서비스 제공이 가능할 전망이다.

KT는 라이나생명의 콜센터에 고객 음성을 텍스트로 변환하는 기술(STT, Speech To Text), 주제와 핵심어를 자동으로 분류하는 기술(TA, Text Analysis) 등을 포함한 인공지능 콜센터 솔루션을 적용한다.

이 기술을 통해 라이나생명은 고객정보를 빅데이터 기반으로 실시간 분석할 수 있으며, 계약 갱신 및 상품 추천 등 차별화된 서비스가 가능해진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