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현대百 판교·중동점, 주방용품 전문매장 '포하우스' 오픈

기사승인 2018.03.12  15:34:32

공유
default_news_ad2
현대백화점 '포하우스'. <사진=현대백화점>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현대백화점은 판교점 8층과 중동점 7층에 수입 주방용품 편집매장 '포하우스'를 각각 오픈한다고 12일 밝혔다.

이 매장에서는 20여개의 브랜드가 입점해 도마·식기·조리기구·테이블웨어 등 다양한 주방용품을 선보인다.

대표 브랜드는 실용적인 프리미엄 도마 브랜드 '에피큐리언', 세계적인 보온병 브랜드 '써모스', 북유럽 주방용품 브랜드 '로스티메팔', 독일 친환경 주방청소용품 브랜드 '로라' 등이다.

리사이클 면소재를 활용한 스페인 친환경 테이블매트 '데이드랩', 독일 프리미엄 주방용품 브랜드 '비엔나 블루' 등은 국내 처음 선보인다.

현대백화점은 매장 오픈을 기념한 프로모션도 진행한다. 도마·물병 등 일부 상품을 최대 50% 할인 판매하고, 15만원 이상 구매하는 고객에게는 독일 '파켈만' 돌절구를 사은품으로 증정한다.

현대백화점 측은 "최근 쿡방·집방 등이 인기를 끌면서 주방용품 매출이 호조를 보이고 있다"며 "최근에는 테이블 매트, 고급 식기 등 테이블웨어뿐 아니라 마늘 슬라이서, 야채 다지기 등 조리를 돕는 도구들도 인기가 많다"고 설명했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