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G9, 반품 배송비 지원..."매월 최대 1만원"

기사승인 2018.03.08  16:11:59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이베이코리아>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G9(지구)는 이커머스 업계에서는 이례적으로 반품 배송비 지원 서비스를 도입한다고 8일 밝혔다.

고객이 반품 과정에서 결제한 배송비를 되돌려 주는 서비스로 반품 완료가 확인된 바로 다음 날 G9 캐시로 돌려주는 형태로 운영한다.

특히 사이즈가 맞지 않거나 색상이 마음에 들지 않는 등 단순 변심으로 인한 반품도 모두 서비스 대상에 포함된다.

다만 무분별한 반품을 막기 위해 캐시백 범위를 매월 최대 1만원까지로 제한했다. 일반적인 수준으로 한달에 2회 가량 반품비를 지원 받을 수 있는 셈이다.

해외직구, e쿠폰 등 반품 배송비 책정이 모호한 품목도 해당 서비스에서 제외했다.

이베이코리아 김정남 G9 총괄 본부장은 “해당 서비스를 통해 패션, 뷰티 등 반품이 잦은 일부 품목들의 매출 확대에 기여하고 충성 고객 확보에도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쇼핑의 시작인 주문부터 배송, 반품까지 쇼핑 전 과정에서 고객에게 긍정적인 경험을 주는 쇼핑사이트로 발전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