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LG전자, 글로벌 사이니지 시장 공략 본격

기사승인 2018.03.07  10:44:09

공유
default_news_ad2

LG전자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사진=LG전자>

[위클리오늘=김성현 기자]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운영 중인 디지털 사이니지(공공·상업용 디스플레이)를 원격으로 실시간 통합 관제할 수 있는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을 7일 서울 가산동에 오픈, 상업용 디스플레이 관제사업의 글로벌 확산을 본격화한다.

LG전자는 업계 유일의 토털 솔루션인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를 통해 ▲사이니지 디스플레이 장비(HW)와 미디어 플레이어(SW)의 운영 상태를 실시간 모니터링하고 ▲이상이 발생할 수 있는 징후를 사전에 진단해 ▲원격으로 신속하게 조치할 뿐만 아니라 ▲모바일로도 이러한 모니터링과 문제 해결을 할 수 있는 사이니지 관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를 통해 LG전자는 고객이 저비용 고효율로 사이니지를 운영할 수 있도록 돕고, 안정적인 광고 및 영업 활동을 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LG전자는 이번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 오픈을 계기로, 차별화된 관제 서비스 제공을 통해 급격히 성장하고 있는 글로벌 사이니지 시장을 적극 공략할 계획이다.

전 세계 디지털 사이니지 시장은 연평균 7% 이상 빠른 성장을 통해 2023년에는 약 328억 달러(한화 약 35조5000억원) 규모로 확대될 것으로 업계는 추산하고 있다.

이번에 오픈한 상황실은 LG전자가 글로벌 시장에서 관리하고 있는 모든 디지털 사이니지를 동시에 모니터링할 수 있는 통합관제센터 역할을 담당한다.

LG전자는 이와 함께 국가별로 원격 조치, 현장 대응 등의 서비스로 신속하게 문제를 해결하고 고객을 지원하기 위한 ‘사이니지 365 원격 케어 상황실’을 한국, 중국, 미국, 유럽 등 8개 국가로 연내 확대할 계획이다.

LG전자 CS경영센터장 유규문 상무는 “차별화된 토털 솔루션과 통합관제 인프라를 통해 글로벌 고객들에게 차원이 다른 사이니지 원격 관제 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