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애경그룹 "올해 4600억원 투자, 1300명 신규 채용...8월 홍대 신사옥 입주”

기사승인 2018.01.14  15:18:18

공유
default_news_ad2

- “3S로 체질 개선, 퀀텀점프 원년"

애경그룹 홍대 신사옥 조감도.<사진=애경그룹>

[위클리오늘=염지은 기자] 애경그룹이 올해 4600억원을 투자하고 약 1300명의 신규 직원을 채용한다.

애경그룹은 또 올해 경영 방침을 ‘3S(SMART, SEARCH, SAFE)’로 제시하고, 8월 홍대 신사옥 입주 등을 통해 2018년을 대도약의 원년으로 삼겠다고 선포했다.

애경그룹은 채형석 총괄부회장이 지난 12일 노보텔 앰배서더 수원에서 열린 애경그룹 신년 임원워크숍에 참석해 지난 10년간 지주회사 전환, 이익중심경영, 사업효율화 등을 추진한 결과 등을 공유하고 “낡은 것들을 과감히 버리고 새로운 도약을 시작하자”며 “올해가 애경그룹이 대도약을 해야 할 원년”임을 선언했다고 14일 밝혔다.

애경그룹은 올해를 '3S(SMART, SEARCH, SAFE)'를 통해 퀀텀 점프를 하는 원년으로 정했다.

이를 위해 전년대비 20%대의 영업이익 성장을 목표로 4600억원대의 투자를 계획했다.

‘SMART’는 기존 업무방식에 대해 끊임없는 문제의식을 제기하고 관행 및 경직된 조직문화를 과감히 버리고 개선하자는 것이다. ‘SEARCH’는 R&D(연구개발)에 대한 과감한 투자와 함께 M&A(인ㅅ합병) 추진 및 인재확보 등을 통해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겠다는 의지다. ‘SAFE’는 사회적 관심이 커지고 있는 안전과 환경을 위해 지속적으로 투자하고, 법규 준수 및 투명하고 공정한 의사결정으로 윤리경영을 정착시키겠다는 의미다.

채형석 애경그룹 총괄 부회장.<사진=애경그룹>

애경그룹은 지난해 제주항공, 애경유화, 애경산업 등 주요 계열사를 포함한 그룹실적에서 사상 최대 성과를 냈다. 최근 10년간 수익 중심의 경영을 한 결과 2008년 이후 재무구조가 매년 개선됐고 연평균 19%의 영업이익 성장률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이날 그룹 전략방향에 대해 그룹지주회사 AK홀딩스 안재석 사장은 “일자리 창출에 대한 국가적 관심에 발맞춰 애경그룹도 제주항공 등을 중심으로 올해 1300여명의 신규채용을 예정하고 있다”며 “2018년 애경그룹의 퀀텀 점프를 위해서는 그룹의 실질적인 체질 개선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애경그룹은 올해 8월에 애경그룹 6개사가 입주하는 신사옥에 대해서도 공식 발표했다. 애경그룹은 공항철도 홍대입구역 역사(驛舍)에 그룹 통합사옥을 건축 중이다.

이 통합사옥에는 그룹지주회사 AK홀딩스를 비롯해서 애경산업, AK켐텍, AM플러스자산개발, AK아이에스, 마포애경타운 등의 계열사가 입주할 계획이다. 이를 통해 각 사간 활발한 소통 및 협업 체계가 구축되고 시너지를 기대하고 있다.

사옥규모는 연면적 기준 약 1만6000평(5만3909㎡)으로 복합시설동(판매시설, 업무시설, 숙박시설, 근린생활시설)과 공공업무시설동 등이다. 올해 7월 준공 목표로 그룹 계열회사에서 이용하는 업무시설(7층~14층) 외에 제주항공에서 운영하는 ‘홀리데이 인 익스프레스 서울 홍대’호텔이 294실(7층~16층) 규모로 들어선다. 또 AK플라자에서 운영하는 판매시설(1층~5층)이 입주할 계획이다.

신사옥이 완성되면 여행 및 쇼핑, 생활뷰티 등 애경그룹의 소비재 산업에 긍정적인 역할을 할 것으로 애경 측은 예상하고 있다.

채형석 총괄부회장은 “2018년 새로운 홍대 시대를 열어 보다 젊고 트렌디한 공간에서 퀀텀 점프를 하자”면서 “특히 쾌적하고 효율적인 근무환경에서 임직원이 마음껏 역량을 발휘하기 기대하며, 훗날 홍대 시대 개막이 애경그룹의 새로운 도약의 시작으로 기억될 수 있도록 힘을 모아달라”고 당부했다.

염지은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