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LG유플러스 AI 상담서비스 'U 봇', 출시 2주만에 12만명 상담

기사승인 2018.01.08  15:00:33

공유
default_news_ad2
LG유플러스의 AI기반 상담 서비스 'U봇' 이용자가 출시 2주 만에 누적 이용자 12만 명을 돌파했다.<사진=LG유플러스>

[위클리오늘=임창열 기자] LG유플러스(부회장 권영수)는 AI(인공지능) 기반의 상담 서비스 ‘U봇’의 이용자가 2주 만에 12만명을 돌파했다고 8일 밝혔다.

자연어 인식이 가능한 대화형 채팅 로봇(챗봇) ‘U봇’은 출시 13일 만에 누적 이용자 12만 명, 상담 건수 15만을 기록했다. 이는 일 평균 1500여 건의 고객 상담을 소화한 것이다.
‘U봇’은 PC 또는 모바일로 연중무휴 상담이 가능한 AI 챗봇이다. LG유플러스 홈페이지에 접속하면 단말기에 상관없이 상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LG유플러스에 따르면 지난 2주간 ‘U봇’의 주요 문의는 서비스 요청·처리 관련 건이 가장 많았다. 요금제 신청·변경, 요금 납부, 데이터 주고받기 등이 전체의 60% 이상을 차지했다. 그밖에 멤버십·이벤트 확인 같은 조회업무 25%, 연말연시 새해 덕담 등의 일상대화도 10%를 기록했다.

PC와 모바일 이용자의 비율은 각각 57%, 42%로 나타났다. 챗봇 서비스 특성상 문자 입력이 수월한 PC 이용자 비중이 다소 높았다.

‘U봇’의 이용연령대는 20~30대가 전체의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대화 건수 기준 △20대 28% △30대 27% △40대 24% 순으로 높은 비율을 보였다.

LG유플러스 관계자는 “‘U봇’은 모바일과 PC 접근성이 높은 20~30대 고객들의 이용이 두드러지며 단기간에 호응을 얻기 시작했다”라며 “특히 ‘U봇’은 데이터를 수집·학습하며 진화하는 ‘머신러닝’을 기반으로 하기 때문에 앞으로 시간이 지날수록 더욱 정교한 상담이 가능해질 것”이라고 말했다.

임창열 기자 imkazama@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