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낭만콘서트 5060’, 안양서 2017 마지막 공연..김흥국 "올해 마무리하는 역대급 공연"

기사승인 2017.11.17  11:10:46

공유
default_news_ad2

[위클리오늘=설현수 기자] 원로가수 중심 ‘낭만콘서트 5060’이 안양에서 2017시즌 대미를 장식한다.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주최 (사)대한가수협회 주관 안양시 안양상인연합회 후원 ‘낭만콘서트 5060’이 11월 26일(일) 오후 3시 안양 아트센터 관악홀에서 열린다.

공연에는 김흥국 대한가수협회장과 <그사람 이름은 잊었지만>의 박건, <쾌지나 칭칭나네>의 김용만, <여인우정>의 신해성, <마포종점>의 은방울자매, <기다리게 해놓고>의 방주연, <야생마>의 김하정, <사랑아 다시한번>의 남미랑, 60년대 국내 최고의 팝가수 체리보이 등 일세를 풍미했던 원로가수들이 출연한다.

원일, 전정희가 mc로 진행하며, 13인조 송순기 악단이 연주한다.

지난 9월16일 전주시 덕진예술회관 , 10월 22일 시흥 월곶축제 특설무대, 지난 14일 증평문화회관에 이어 올해 4번째 ‘낭만콘서트 5060’이다.

김흥국 회장은 “올해 그 어느때 보다도 의미있고, 감동적인 원로가수들의 무대였다”면서 “내년 시즌엔 더욱 수준있고 풍성한 5060콘서트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설현수 기자 skang715@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