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SKT, 정전중에도 통신 서비스...한국전기안전공사와 협약

기사승인 2017.10.18  16:09:23

공유
default_news_ad2
SK텔레콤 강종렬 Infra부문장(왼쪽)과 한국전기안전공사 김이원 기술이사가 18일 서울 을지로 SK텔레콤 T타워에서 ‘전기재해예방을 위한 전기안전관리 기술교류 MOU’ 협약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SK텔레콤>

[위클리오늘=김성현기자] SK텔레콤이 한국전기안전공사와 정전 시에도 통신 서비스는 유지하도록 하는 내용을 담은 전기 안전 관리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SK텔레콤은 한국전기안전공사와 ‘전기 안전 관리 기술 교류 및 상호 협력’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업무 협약으로 양사는 ▲전기 안전 점검 시 건물 내 통신 서비스 유지를 위한 협력 ▲통신 장비 전기안전관리 컨설팅 및 정밀 진단 협력 ▲ICT 기반 전기 안전 관리 시스템 확산 등을 추진한다.

전기안전공사는 3년마다 전기 시설의 안전 검사를 시행하고 있는데, 검사 중에는 전기를 차단한다.

이 때문에 일부 건물에서는 정전으로 인해 건물 내부에 구축된 통신 중계 설비도 함께 작동하지 않아 고객들이 통신 서비스 이용에 불편을 겪는 경우가 있었다.

김성현 기자 smre3810@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