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현대백화점그룹, 추석 앞두고 4400여 협력사에 물품대금 1770억 조기 지급

기사승인 2017.09.14  10:30:50

공유
default_news_ad2

[위클리오늘=염지은 기자] 현대백화점그룹이 추석을 앞두고 4400여 협력사에 총 1770억원 규모의 결제 대금을 조기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현대백화점그룹은 협력사들의 자금 부담 완화를 위해 대금기일이 추석 연휴보다 늦은 협력업체의 물품대금 및 각종 경비 1770억원을 당초 지급일보다 앞당겨 추석 전에 지급할 계획이라고 14일 밝혔다.

이번 혜택은 현대백화점과 거래중인 800여 협력업체를 비롯해 현대홈쇼핑·현대그린푸드·현대HCN·한섬 등과 거래하는 3600여 협력업체 등 총 4400여 협력업체가 대상이다.

현대백화점그룹은 지난해 추석에는 3500여개 협력업체의 물품대금 및 각종 경비 2800억원을 금을 조기 지급했다. 올 설에는 지난해 설보다 두배 늘어난 4100억원을 조기 지급했다.

염지은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