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남양유업 홈페이지 해킹, 약 100만건 회원 정보 유출

기사승인 2017.08.31  00:15:16

공유
default_news_ad2
남양유업 홈페이지에 게시된 정보유출 관련 사과문.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남양유업 홈페이지가 해킹당해 약 100만건의 회원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조사됐다.

남양유업은 30일 홈페이지에 사과문을 게재, 최근 수사기관이 검거한 해커의 PC에서 당사 홈페이지 회원정보 가운데 일부가 발견된 것을 28일 확인했다고 밝혔다.

유출된 정보는 2011년 5월부터 2015년 말까지 가입한 회원 일부의 ID, 이름, 이메일, 생년월일, 연락처 및 아이디, 등이다.

경찰은 백만 건 정도의 정보가 유출된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남양유업은 홈페이지를 통해 개인정보 일부가 유출된 점에 사과하고, 더 이상의 불미스런 사고가 생기지 않도록 보안대책을 수립하겠다고 밝혔다.

남양유업은 다만, 주민등록번호는 수집하지 않고 있어 유출되지 않았으며 비밀번호는 암호화돼 안전하다고 덧붙였다. 해당 기간 외에 가입한 회원정보는 유출되지 않았다.

인천지방경찰청 사이버수사대는 지난달 말 유진투자선물을 해킹해 30만 명의 개인정보를 빼낸 혐의로 28살 A씨를 구속했다.

경찰은 검거 당시 A씨가 소지한 노트북에서 3300만 건의 개인정보를 발견했으며, 남양유업 홈페이지에서 유출된 정보도 이 중 일부인 것으로 조사됐다.

이하나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