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삼성전자 '무풍에어컨' 돌풍...7개월만에 100만대 판매

기사승인 2017.07.30  11:30:28

공유
default_news_ad2
<사진=삼성전자>

[위클리오늘=이하나 기자] 삼성전자의 ‘무풍에어컨’이 에어컨 시장에서 돌풍을 일으키고 있다.

삼성전자는 무풍에어컨이 올 1월 1일부터 7월 21일까지 국내 가정용 에어컨 누적 판매량 100만대를 돌파하며 전년 대비 4배 가까이 성장, 에어컨 전 제품의 판매 증가를 이끌고 있다고 30일 밝혔다.

무풍에어컨은 삼성전자의 국내 에어컨 판매량의 약 60%, 스탠드형 부문에서는 약 70%를 차지했다.

무풍에어컨은 소비자들의 에어컨에 대한 궁극적 바램인 ‘바람 없이 시원한 냉방’이라는 새로운 개념을 도입한 제품이다.

삼성전자는 이 제품을 구현하기 위해 업계 최초로 에어컨에 프리미엄 스피커에 사용되는 메탈 본체와 13만5000개의 마이크로홀을 적용했다. 디자인·개발은 물론 금형·생산 공정에 이르기까지 사업 전반의 혁신을 이뤘다.

올해에는 기존 제품 대비 에너지효율을 높이고 인공지능 기술을 접목해 스마트하게 진화한

2017년형 ‘무풍에어컨’을 도입하고 벽걸이형까지 출시함으로써 소비자 선택의 폭을 넓혔다.

이하나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