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실내 공기 관리 스마트폰, 삼성 '에어가드K폰' 출시...'블루스카이'와 시너지 낼까?

기사승인 2017.07.16  16:23:30

공유
default_news_ad2

- 맞춤형 UI 탑재 '갤럭시 노트 팬 데이션'· '갤럭시 A5(2017)’ 모델, SK텔레콤 통해 출시

실내 공기 청정도를 확인하고 관리할 수 있는 '에어가드K폰'을 사용하고 있는 모습.<사진=삼성전자>

[위클리오늘=이소연 기자][ 삼성전자가 기상정보 제공기업 케이웨더와 함께 공기 질을 측정해 쾌적한 환경을 유지할 수 있게 도와주는 실내 공기 관리 특화 스마트폰 ‘에어가드K폰’을 출시한다고 16일 밝혔다. 

판매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삼성전자의 초미세 공기청정기 ‘블루스카이’, '무풍 에어컨'과의 시너지도 기대된다.

'에어가드K폰'은 스마트폰과 실내 공기 측정기 ‘에어가드K’로 구성됐다. ‘갤럭시 노트 팬 에디션’·2017년형 ‘갤럭시 A5’ 두 가지 모델로 SK텔레콤을 통해 출시된다. 

'에어가드K폰'은 케어웨더가 개발한 실내 공기 측정기 '에어가드K'를 통해 측정한 주변 공기 상태를 확인하고, 상황에 따라 에어컨이나 공기청정기 등 가전 제품을 원격으로 제어할 수 있는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탑재했다.

'에어카드K'는 미세먼지 수치뿐 아니라 온도·습도·소음·이산화탄소·휘발성유기화합물(VOCs) 수치 등 공기의 질과 밀접하게 관련된 6가지 요소들을 정밀하게 측정한다.

사용자는 '에어가드K폰'에 기본 탑재되는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미세먼지나 이산화탄소 측정값이 높을 때 공기청정기를 자동으로 작동하도록 설정하거나 온도나 습도를 확인하고 에어컨을 손쉽게 제어할 수 있다.

'에어가드K폰'은 이밖에 삼성전자의 독자적인 기업 맞춤형 솔루션 '녹스(Knox Customization)'가 적용돼 케이웨더 바탕화면·날씨 위젯·날씨 애플리케이션 3종 등 맞춤형 UI를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향후 ‘에어가드K폰’ 스마트폰을 확대할 예정이다.  구매 관련 자세한 내용은 온라인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삼성전자 관계자는 “실내 환경을 더욱 스마트한 시스템을 통해 보다 안전하고 쾌적하게 관리하기 위해 케이웨더, SK텔레콤과 협업해 ‘에어가드 K폰’을 선보이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업종과 혁신 기술을 함께 공유하며 새로운 특화 제품과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소연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위클리오늘 TV
위클리오늘 영상뉴스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