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단독]김문환 에티오피아 대사도 여직원 '성추행' 의혹...외교부 "조사예정"

기사승인 2017.07.14  21:07:42

공유
default_news_ad2

[위클리오늘=오경선기자] 에티오피아 주재 한국대사관의 외교관이 여직원을 ‘성폭행’한 혐의로 검찰에 고발된 가운데, 김문환 에티오피아 대사도 해당 피해 여성을 성추행한 정황이 드러났다.

14일 외교부 관계자는 “해당 외교관의 감사를 하는 도중, 피해 여성이 김문환 대사로 부터도 성추행 등을 당했다는 진술이 있었다”고 밝혔다.

본지 취재결과, 김문환 대사의 성추문은 이미 오래된 일이다. 현지 교민들 사이에서는 해당 사건이 이미 공공연하게 알려진 상황이었다.

현지 교민에 따르면 김문환 대사는 출장 시에 대사관 여직원들을 필요와 상관없이 동행하고, 술자리 참석 등을 종용했다.

하지만 에티오피아에 거주하는 한국인들의 수가 적고, 대사의 입김이 강해 교민들이 불이익을 우려해 문제삼을 수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익명을 요구한 교민은 “김문환 대사가 피해 여직원을 상대로 성추행 등을 했다는 소문은 이미 있었다”며 “피해 여성은 한명이 아닐 수도 있다”고 말했다.

외교부는 이와 관련해 김문환 에티오피아 대사에 대해서도 조사를 진행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위클리오늘은 에티오피아 대사관을 통해 김문환 대사의 해명을 요구했으나 답을 주지 않았다.

오경선 기자 seon@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