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38

롯데그룹-카카오뱅크 MOU...모바일, 오프라인 잇는 유통-금융 결합 서비스

기사승인 2017.06.27  10:14:48

공유
default_news_ad2

- 계좌기반 결제모형 공동 개발, 롯데멤버스 유통 빅데이터 분석을 통한 금융상품 개발, 롯데피에스넷의 ATM망을 통한 금융서비스

▲ 롯데와 카카오뱅크는 26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빌딩 대회의실에서 유통과 금융 부문 융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업무협약식에 참석한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이사, 코리아세븐 정승인 대표이사, 카카오뱅크 이용우 공동대표, 롯데쇼핑 임병연 부사장, 롯데피에스넷 이찬석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사진=롯데그룹 제공>

[위클리오늘=이소연 기자] 롯데그룹이 카카오뱅크와 유통과 금융 부문 융합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롯데그룹은 26일 서울 중구 소공동 롯데빌딩 대회의실에서 롯데쇼핑 임병연 부사장, 코리아세븐 정승인 대표이사, 롯데멤버스 강승하 대표이사, 롯데피에스넷 이찬석 대표이사, 카카오뱅크 이용우 공동대표 등 양사 관계자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롯데와 카카오뱅크는 △계좌기반 결제모형 공동 개발 △롯데멤버스의 유통 관련 빅데이터와 카카오뱅크의 금융 데이터 간 분석/결합을 통한 신상품 개발 △롯데피에스넷의 ATM망을 활용한 금융서비스 제공 등 다양한 혜택을 강화한다.

롯데와 카카오뱅크는 계좌기반 결제모형을 공동 개발해 롯데의 유통채널에 적용함으로써 금융과 소비를 더욱 편리하게 연결할 예정이다. 계좌기반 결제모형은 현재의 신용카드 결제 시스템과 달리, 카카오뱅크의 계좌를 기반으로 소비자와 판매자를 직접 연결하기 때문에 수수료 비용을 대폭 낮출 수 있다.

또한 3700만 명의 회원과 2만5000여 곳의 L.pay(엘페이) 가맹점을 보유하고 있는 롯데멤버스와의 빅데이터 분석 협력을 통해 새로운 금융 상품 및 서비스를 개발할 예정이다. 이를 통해 롯데의 고객들은 카카오뱅크의 다양한 금융 혜택을 누릴 수 있게 된다.

롯데그룹과 카카오뱅크는 세븐일레븐을 비롯해 롯데백화점과 마트 등 롯데 유통매장에 5000여 대의 ATM을 보유하고 있는 롯데피에스넷의 ATM망을 활용해 고객들에게 입출금, 이체 서비스 등 보다 편리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추후 롯데의 유통 채널들과 다양한 프로모션을 진행할 예정이다.

롯데쇼핑 임병연 부사장은 “롯데는 카카오뱅크와의 협력을 통해 새로운 형태의 유통-금융 결합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며 “향후 소비자들에게 쇼핑과 연계한 인터넷전문은행의 다양한 금융 혜택을 제공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카카오뱅크 이용우 공동대표는 “유통업계 1위 롯데와의 제휴로 카카오뱅크는 롯데피에스넷의 ATM이라는 오프라인 채널 확보 뿐 아니라 빅데이터 분석 및 활용, 새로운 결제모형 개발을 통한 모바일 혁신 역량을 강화할 수 있는 든든한 파트너가 생겼다”며 “모바일과 오프라인을 있는 새로운 금융-유통 모델을 선보이겠다”고 자신했다.

이소연 기자 senajy7@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ad37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