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KT CS, 스팸차단앱 ‘후후’ 스팸 월평균 5억건 잡아낸다

기사승인 2015.08.21  10:20:28

공유
default_news_ad2

[위클리오늘=하경대 기자] 스팸차단앱 ‘후후’가 스팸전화 및 문자를 월 평균 5억여건 잡아내는 것으로 나타냈다.

KT CS(대표 유태열)는 매월 '후후'를 통해 식별되는 통화 및 문자건수는 월평균 16억건이며 이중 스팸의 비중은 약 30%로 월평균 5억여건에 달했다고 21일 밝혔다.

'후후'는 2013년 8월 출시된 안드로이드 기반 무료앱이다. 114, 스팸DB 등을 통해 발신번호 식별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출시이후 2년동안 '후후'에 스팸신고가 접수된 전화번호수는 247만9916건이고 이중 114에 등록되지 않은 번호가 231만3835건(93%)이었다.

'후후'는 올해 1월 스마트워치 등 안드로이드 웨어러블 버전을 출시했고, 5월에는 ‘알약 안드로이드’와 제휴해 스미싱 탐지기능을 업그레이드 했다. 아이폰 버전도 올해안에 출시할 예정이다.

유태열 KT CS 대표이사는 “앞으로도 '후후'는 진화하는 스팸에 발맞춰 빠르게 기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며 “대한민국 1위 스팸차단앱으로서 고객에게 더욱 신뢰받는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후후'의 국내 누적 다운로드 건수는 1500만건을 돌파했다.

하경대 기자 kd@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default_nd_ad2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포토

default_side_ad3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