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충남소방, 국회의원 선거 화재특별경계근무

기사승인 2020.04.09  15:20:37

공유
default_news_ad2

- 사전투표소 및 일반 투·개표소 도내 972곳 집중 관리

▲ 충청남도청
[충남 위클리오늘=안성훈 기자]충남소방본부는 제21대 국회의원 선거의 안전한 진행을 위해 도내 972곳의 투·개표소에 대한 화재특별경계근무를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특별경계근무는 사전투표 전날인 9일 오후 6시부터 본 투표 당일인 15일 개표종료 시까지 이어진다.

도 소방본부는 이 기간 동안 소방공무원 3351명과 의용소방대원 1만 419여명 등 총 1만 3881여명의 인력과 668대의 장비를 동원해 화재 및 사고 발생에 대비해 총력을 기울이게 된다.

또 도내 전 소방서장의 지휘선상 근무를 통해 유사시 소방 인력과 장비를 100% 가동해 일사불란한 지휘체계를 구축하는 한편 전 직원 비상응소체제를 유지해 유사시 초동대응태세 확립에 만전을 기할 방침이다.

특히 15일 선거 당일에는 만일에 사태를 대비해 도내 16개 개표소에 소방공무원 및 소방차 등 소방력을 집중 배치해 투·개표소에 대한 화재예방은 물론 각종 안전사고에 대비하는 등 사고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할 방침이다.

도 소방본부 관계자는 “도내 투·개표소에 대한 안전점검을 모두 마쳤으며 시설 관계자에 대한 화재예방 및 초기대응 교육도 실시했다”며 “완벽한 대응태세를 통해 이번 국회의원 선거가 안전하게 치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안성훈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42

연예&스포츠 인기기사

item47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43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