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평택시, 재난기본소득 9일부터 접수 시작

기사승인 2020.04.09  14:51:06

공유
default_news_ad2

- 시민 편의를 위해 평택시 재난소득과 도 재난소득 일괄 접수

▲ 평택시, 재난기본소득 9일부터 접수 시작
[경기 남부 위클리오늘=김근동 기자] 평택시가 9일부터 재난기본소득 접수를 시작했다.

시민 편의를 위해 평택시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동시에 접수하며 지급 대상은 3월 23일 24시 이전부터 신청일까지 경기도에 주민등록이 돼 있는 내국인으로 평택시에서 10만원, 도에서 10만원씩 1인당 총 20만원이 지급된다.

9일부터 30일까지 신용카드 소지자들은 ‘경기도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에 접속해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신청 절차에 따라 신청을 완료하면 카드사의 사용개시 문자 수신 후 사용할 수 있으며 사용가능 매장에서 카드를 사용하면 카드사에서 재난기본소득부터 먼저 차감한다.

온라인 미 신청자들은 오는 20일부터 7월 31일까지 신분증을 지참하고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농협중앙회에 방문해 선불카드로 신청할 수 있다.

단위농협과는 협의 중이다.

신청기간 초반에 신청인들이 몰려 불편할 수 있어 세대원수에 따라 4인 이상 가구 3인 가구 2인 가구 1인 가구 및 미신청자 신청기간 내 미신청자 등 해당 기간별로 신청이 가능하다.

또한, 신청기간 중에도 요일별로 생년을 나눠 5부제로 시행되며 해당 요일에 신청을 못할 경우 주말에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할 수 있다.

단,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의 주말·야간 접수 및 요일별 5부제는 5월 17일까지만 시행된다.

재난기본소득 수령 후에는 신용카드와 선불카드 모두 사용개시 문자 수신 후 3개월 내에 사용해야 하며 신청 마지막 날인 7월 31일에 신청했더라도 8월 31일까지는 모두 사용해야 한다.

기간 내 미사용할 경우 자동 환수된다.

평택시 내 연매출 10억원이하 매장에서만 사용할 수 있으며 백화점·대형마트·기업형슈퍼마켓·유흥업소·사행성업소·프렌차이즈직영점, 온라인 쇼핑몰 등에서는 사용할 수 없다.

시 관계자는 “방문 접수 시 시민들이 많이 몰려 불편하실 수 있으므로 9일부터 시작되는 온라인 접수를 적극 이용해 주시길 부탁드린다”며 “기간 내 미신청, 미사용으로 불이익이 없도록 신청시기와 사용기간, 사용매장 등을 꼼꼼히 확인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김근동 기자 etc@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42

연예&스포츠 인기기사

item47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43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