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news_top
default_news_ad1
default_nd_ad1
ad41

NH농협은행, ‘코로나19 예방 지원사업’ 후원금 전달

기사승인 2020.02.20  17:57:03

공유
default_news_ad2

- 영등포구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 찾아 후원금 1000만 원 전달

허옥남 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왼쪽)과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이 후원금 전달식을 마치고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NH농협은행>

[위클리오늘=신민호 기자] NH농협은행(은행장 이대훈) 고객행복센터 허옥남 센터장과 임직원들이 20일 서울 영등포구 소재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현미)를 찾아 ‘코로나19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후원금 1000만 원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는 압축적 고령화 및 핵가족화 등으로 급속한 증가추세를 보이고 있는 우리나라의 독거노인을 위해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설립된 보건복지부 산하 기관이다.

이번에 전달된 후원금은 마스크·손소독제 구입이나 우리 농산물을 비롯한 생필품 구입 등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센터장 김현미)가 주관하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예방을 위한 취약노인 지원사업’에 사용될 계획이다.

후원금 전달식에 참여한 허옥남 고객행복센터장은 “질병에 취약하신 어르신들께 도움이 되고자 후원금을 전달했다”며 “농협은행은 앞으로도 소외되는 이웃들이 없도록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민호 기자 fi@onel.kr

<저작권자 © 위클리오늘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3
ad42

연예&스포츠 인기기사

item47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ad43
default_news_ad4
default_nd_ad3
default_news_ad5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ad44

포토

default_side_ad3
ad45

최신기사

default_side_ad4
default_nd_ad6
default_news_bottom
default_nd_ad4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